오래된 내 방만큼 초라한 것도 없다.
하지만 지겨움과 초라함의 다른 말은
익숙함과 편안함일 수도 있다.

오랜 시간이 만들어준 익숙한 내 것과
편안한 내 사람들만이 진심으로
나를 알아주고 안아주고 토닥여줄 수 있다.

지겹고 초라해 때론 꼴도 보기 싫지만
그래도 세상에서 나를 지켜줄 수 있는 건
내 사람들뿐이다.

익숙하고 편안한 오랜 내 사람들
그래서 사랑하지 않을 수 없다.

We can’t help loving them.

--응답하라 1988
4화.”can’t help ~ing”

分享到: 
分享到微信
加载中。。。
心得/评论 (1)
(삶은 어렵고 고통스럽다.그러면서 아름답다.那么温暖那么痛)
熟悉又让人安心,一直陪伴我的人们,
所以我无法不去爱他们。

喜欢

分享本句子到: 
分享到微信
加载中。。。
可能感兴趣的其它句子